밤집오피

[티나]얼굴에 섹기가 좌르르르~ 남자를 잡아먹을 상이에요

본문

① 방문일시 : 3월10일

② 업종명 : 휴게텔

③ 업소명 몇 이미지 : 짹스

④ 지역명 : 잠실

⑤ 파트너 이름 및 이미지 : 티나

⑥ 업소 경험담 :


어제까지만 해도 없었던 매니저가

오늘보니 새로 올라와 있더라고요~ 그래서 조금전에 막 다녀왔습니다

노크를 하고 들어가니 얼굴에 섹기가 아주 좔좔좔 흐르는 매니저가 

90도로 안녕하세요~ 인사를 하면서 웃으며 반겨주더라구요~ ㅋㅋ

키는 조금 작은데 몸이 아주 탱탱한게 엉덩이 만질 맛이 나겠더라구요

간단한 한국말 조금 할줄 알아서 어느정도 소통은 가능했습니다

샤워를 하러 들어갔는데 깨끗이 씻겨주고 bj까지~

샤워bj 제대로 해주는 매니저가 그리 많지 않은데 티나 매니저는

아주 쪽쪽 잘 빨아줍니다 잘못했다가는 샤워실에서 끝날뻔 했다는..

겨우겨우 잡고 일으켜서 참아서 샤워실에서 마무리를 하고 침대에서 

본게임 시작! 서비스 끝짱납니다~ 아주 화끈하네요~ 티나 매니저 혀가

제 몸 구석구석을 탐하는.. 아주 침으로 범벅이 되는.. 

이제 질세라 저도 역립으로 응수를 해줬더니 반응이 아주 좋습니다

활어중에 활어입니다 밑에도 축축하게 젖는거 보니 수량도 적은편이 아니라서

섹스할 맛 납니다

콘끼고 바로 삽입과 동시에 터지는 티나의 신음소리!! 쪼임이 좋네요

섹소리가 아주 섹스러운게 좋습니다 정말 얼굴이 야하게 생겨서 얼굴보면서

하니까 금방 신호가..(아니.. 아까 샤워실에서 부터 신호가 있었어서..)

아쉽지만 금방 끝났습니다.. 이 아쉬움을 어찌 달랠수가 없어 한 타임을 더 하고자

실장님에게 전화를 했지만 뒷예약이 있다는... 

내일이나 다시한번 가보려구요~ 회사 들어와서 후기 남기는데 계속 생각나는

그 삽입할 때의 표정... 아마 오늘 퇴근하고 다시 갈수도... ㅋㅋ

추천45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