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집오피

여태 제가 봤던 아가씨들중 와꾸 탑입니다 탑

본문


① 방문일시 :엊그제


② 업종명 :휴게텔

 

③ 업소명 및 이미지 :빨래방


④ 지역명 : 이천


⑤ 파트너 이름 및 이미지 :마리


⑥ 업소 경험담 :

이곳은 처음 방문하는데요 프로필를 보고 마리매니저를 선택했습니다


 피부는 보드랍고 탱탱하네요 샤워실로 가서 온몸을 꼼꼼하게 씻겨주네요


 그리고 똘똘이도 잘 어루만지며 손기술로 발기를 시켜놓네요


 대충 마무리를 하고 그녀의 입술 목 가슴 배꼽 그리고 소중이로 향합니다. 


관리를 잘한듯 기분좋게 클리와 꽃잎을 공격합니다. 반응이 즉각 오네요


 69를 하며 그녀는 내 똘똘이를 빨고 나는 그녀의 클리와 꽃잎을 가만두지 않습니다.


애무만으로 그녀의 상기된 얼굴과 신음을 동시에 보여줍니다.


CD장착후 올라타고 여성상위를 시전합니다.


이미 젖어있어 쑥 들어와 펌핑을 시작합니다.


 펌핑펌핑 펌핑펌핑 나도 많이 꼴린터라 위기에서 턴을 외치고 키스 한쪽가슴을 움켜지며


  정상위로 펌핑펌핑 이어 다리를 어깨에 올리고 더깊게 더깊게 넣어봅니다.


 그때마다 그녀의 신음이 고조 됩니다. 펌핑펌핑 펌핑펌핑 그리고 마지막 후배위 정말 떡감이 좋습니다. 


열심히 더깊게 더 세게 펌핑펌핑 펌핑펌핑 그녀의 마지막 신음과 나의 사정은 그대로 끝을 내네요 


그녀를 안아주며 서로를 칭찬하며 전투를 마무리 합니다. 마리 매니저 강추합니다.


와꾸는 진짜 여태까지 봤던 휴게텔중 단연 탑이네요.


thumb_up
추천 907
업소 출근부 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